연예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누드 사진 촬영) 바다와 하나된 여체, 자연미에 '흠뻑'
신안군, 전국 세미누드 사진촬영대회 개최
편집국
무더위도 잊은 채  우이도 모래언덕와 미인의 매력에 푹 빠졌다.


신안군 도초면 우이도에서  20일 제3회 전국 세미누드사진촬영대회가 개최됐다.


신안군이 주최하고 (사)한국사진작가협회 목포지부가 주관한 이번 세미누드사진 촬영대회는 전국에서 모여든 600여명의 사진작가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신안군은 해안사구로 유명한 우이도의 모래언덕과 다도해의 아름다운 풍광 등 천혜의 자연자원이 풍부한 곳으로 군이 가지고 있는 자연경관을 널리 홍보하여 관광진흥의 새로운 전기를 마련하기 위해 실시하게 됐다.



 
주영찬 신안군수 권한대행은 인사말을 통해 “827개의 섬으로 이루어진 천혜의 관광자원을 사진예술작품과 접목시켜 전국에 널리 알려 달라”고 주문했다.


이번 행사에 참석한 박관우(57세, 서울)씨는 “선상촬영 등 다양한 작품 촬영의 기회를 제공해준 신안군에 고맙다”며 “해송 숲이 어우러진 섬 풍경이 너무나 아름답고 이번 대회가 매우 만족스럽다”고 말했다.



신안군에는  빼어난 경관을 자랑하는 흑산, 홍도와 가거도를 비롯 울창한 송림과 끝없는 백사장을 자랑하는 임자 대광, 자은 백길, 비금 하누넘과 원평 명사십리, 도초 시목 해수욕장 등은 옛 모습 그대로의 아름다운 풍광을 자랑하고 있는 낭만이 깃든 곳이다.


▲우이도 풍성사구 장관이 해수욕장 위에 펼쳐져 있다.    
군 문화관광과 관계자는 “앞으로도 관내 지역을 순회하며 이번 행사를 개최하고 싶은 소망이 있는데  앞으로   더 치밀한 계획을 세워 보다 효과가 크게 나타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지난 2003년 누드사진 촬영대회  
한편 지난 2003년에는 동양 최대 사구(모래언덕)인  이곳 풍성사구에서 누드사진 촬영대회가 열렸으나 생태계파괴 등을 우려해 출입을 통제하고 있어  사구 밑 해수욕장에서 열린 것이다./신안신문http://www.sanews.co.kr

 
트위터 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네이버네이버
기사입력: 2006/08/25 [00:21]  최종편집: ⓒ 신안신문
 
4가지 07/03/20 [21:26] 수정 삭제  
  이런 사진을 대 놓고올릴 수 있는 겁니까?
19세 관람가 같은데..
이해가 안되네요..
서울거주자 07/03/29 [19:04] 수정 삭제  
  고향 신문이 있어 좋았나 싶었는데 무슨 누드 사진을 공개적으로 오려 놓습니까?
사진에 대한 예술적 시야도 부정 할수 는 없지만 이건 혐오감을 느낍니다.
육체의 아름다움도 중요하지만 사회적 질서도 고려 하시길 바랍니다.
편집국 07/03/30 [12:05] 수정 삭제  
  편집국입니다. 이 사진은 전국 사진작가 수백여명이 참여한 작품으로 전남도청로비와 신안군청 회의실 등 각 기관에서 공개전시한 작품입니다.
또한 책자로도 제작돼 배부되는 등 외설과는 다른 것입니다.
물론 보시는 시각에 따라 다른 해석을 내리실 수 있다고도 봅니다만 편하게 볼 수 있는 작품으로 이해해주시면 고맙겠습니다.
향우민 07/03/30 [20:29] 수정 삭제  
  신문주인ㅎ허고 수준이 갖네요 *쟁이이ㅣㅣ
저승사자 07/05/14 [12:33] 수정 삭제  
  좋기만하네~~~
예술가 07/05/30 [23:31] 수정 삭제  
  예술? 유치한 짓거리들 ...
섬사람 07/06/05 [08:08] 수정 삭제  
  미성년자들에게 좋은 영향이 안될 것 같네요...
문제다..지역신문이 07/08/04 [17:19] 수정 삭제  
  지역신문은 개념이 없어.. 기자라는 사람들이 기사쓸때. 공정하게 작성도 하지 못하고,,,주위 사람말만 듣고 기사쓰고...,이번기사도 그렇지만 ...
지역신문기자분들 월급을 제대로 받지 못해서 그런가.... 지역신문 기자들 월급 올려서 제대로된 지사좀 읽어봅시다
양반 07/08/29 [18:22] 수정 삭제  
  위 사진을 보고 작품이네 외설이네 하시는데
몰래보시는것은 외설 같이보면 작품
이보다 더험한것도 보시는 분들이 왜이러시나
손달용 08/05/09 [11:00] 수정 삭제  
  예술사진 그대로이네요 아주 멋져요 이게 뭐 그렇다고 날리법석을 떠는지..
21세기의 대체가 흐릿한 사람들 같으니라고..
야한남자 10/02/02 [15:38] 수정 삭제  
  누드 사진올려놓아서 좋네요.
섹시한 사진이 참 아름다워요
hjkgk 11/02/28 [05:53] 수정 삭제  
  초보적인단계지만전세계의이목을신안군으로집중시키려면이왕이면좀더화끈한비취볼빵빵이들로고려해보심이...
수채화 11/03/09 [09:29] 수정 삭제  
  어떤 댓글보다 반응은 뜨겁네요 보는 각도는 달라도 눈으로 보고 우리의뇌리에 생각을 하게 했으니.. 종교적으로 비춰보면 아담과 이브가 생각이나네요 다음에는 아담도 ㅎㅎ
수준 높은 사진작가가 우리들은 아니므로 말초신경을 자극시키는 사진은 분명하다 그러니 연령제한요망..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최근 인기기사
공지사항
농수축협산림조합장 선거에 따른 후보자 프로필 및 공약 등 이메일 접수
신안군 타르제거 자원봉사 호소
신안신문 창간 기념식(4월 27일)
읍면별 리포터 모집/ 수습.경력기자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