관광/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안군 에로스서각박물관 '에로스-삶의 흔적 展' 특별기획전
"그리스 포토올림픽 수상작 등 해외무대 작품 40여점"
김대운 기자

 
신안군 에로스서각박물관 '에로스-삶의 흔적 展' 특별기획전
"그리스 포토올림픽 수상작 등 해외무대 작품 40여점"


[목포뉴스/신안신문]   신안군(군수 박우량)이 에로스서각박물관 특별전시관에서 미국, 유럽 등 세계무대에서 활동하는 작가들의 작품 '에로스-삶의 흔적 展'을 오는 12월 8일부터 내년 1월 31일까지 두 달 동안 전시한다.

 

▲ 에로스서각박물관     ©목포뉴스/신안신문

 

이번 전시는 천사대교 개통과 함께 코로나19 청정지역 신안을 찾는 관광객들의 여행코스의 볼거리 제공을 통해 특별기획되었다.

 

전시는 미국사진협회 금메달 수상작, 그리스 제8회 포토올림픽 수상작, 유럽 마스크비엔날레 주제섹션 선정작 등 국제무대에서 대한민국의 명예를 높였던 작품들이 대거 선보여 세계 현대예술의 흐름을 보여준다.

 

전시작품들은 관음과 욕망, 탐미적 언어로 투영되었던 누드가 일련의 작가군들에게는 “끊임없는 육체와의 대화에서 삶의 흔적을 미학적으로 찾고 다시 일어나는 희망의 무지개”라는 메시지를 전달한다.

 

특히 신안에서 지리적으로 가장 멀리 떨어진 강원도 인제 정선 지역의 일하는 농부들의 누드작품을 작업한 진재민 강릉행복사진연구소 대표의 작품은 그리스 국제대회에서 정태영 작가가 수상한 목욕하는 여인들과 맞물려 예술적 감응을 준다. 허울을 털어내는 인간 갈등구조가 농부의 땀으로 승화된다.

 

정지우, 정동성, 김숙영 작가의 작품은 빛의 굴곡으로 드러나는 인체 신비와 보일 듯 말듯한 욕망과 갈증을 어떻게 해석하느냐에 따라 관람자의 시각을 자극한다.

 

전시는 4개의 소주제로 <제1섹션. 시선 난 괜찮아>, <제2섹션. 쉘 위 댄스 칠색무지개의 꿈>, <제3섹션. 목욕하는 여인들, 일하는 농부들>, <제4섹션. 에로스 삶의 흔적>으로 <시선>, <꿈>, <일>, <삶> 등 4개의 상징적 이미지를 현대 리얼리즘 미학으로 표현했다. 작품들은 영상, 설치, 돌, 아크릴, 캔버스 등 다양한 혼합 재료를 활용하여 40여 점이 선보인다.

 

박우량 군수는 “이번 사진전을 통해 코로나로 지친 국민들에게 잠시나마 마음의 휴식을 주고, 주민들이 수준 높은 작품을 감상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져 기쁘다”며 “새롭게 리모델링한 에로스서각박물관 전시실에 다양한 주제의 전시를 개최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전시회는 코로나19 확산예방을 위해 오픈식 없이 진행되며, 작품의 특성상 성인을 관람대상으로 한다.

 

* 신안신문 계열사: 신안신문/목포뉴스/인터넷신안신문/폭로닷컴/NTV


/신안신문 http://sanews.co.kr/

/목포뉴스 http://www.mokpo.best/

/폭로닷컴 http://www.pokronews.com

/NTV http://www.ntv.center/

 

/신안신문 블러그 http://blog.daum.net/sanews

/폭로닷컴 블러그 http://blog.naver.com/faith21k

/전국맛집 블러그 http://blog.naver.com/true21k


 
트위터 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네이버네이버
기사입력: 2020/11/27 [16:23]  최종편집: ⓒ 신안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최근 인기기사
공지사항
농수축협산림조합장 선거에 따른 후보자 프로필 및 공약 등 이메일 접수
신안군 타르제거 자원봉사 호소
신안신문 창간 기념식(4월 27일)
읍면별 리포터 모집/ 수습.경력기자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