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선/대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정의당 호남 시도당, ‘민주통합당’·‘미래통합당’ 창당놀음 규탄
호남 민주주의 정신을 모독하는 철새들의 자리는 없다
신안신문

  

정의당 호남 시도당, ‘민주통합당’·‘미래통합당’ 창당놀음 규탄 
호남 민주주의 정신을 모독하는 철새들의 자리는 없다

 

정의당 호남시도당은 지난 17일 광주시의회에서 긴급기자회견을 열고 민주주의 정신을 왜곡한 일부 낡은 정치인들이 ‘창당’ 놀음을 하고 있다고 규탄하며 호남에 더 이상 철새들의 자리는 없다고 주장했다.

▲ 지난 17일 광주시의회 브리핑룸에서 정의당 호남시도당이 긴급기자회견을 열었다.     © 신안신문/목포뉴스

 

정의당은 이처럼 선거철이 되자 철새 정치인들이 ‘민주통합당’·‘미래통합당’이란 합종연횡 소식이 이번에도 재현되고 있다고 비판했다.

 

호남 제1당 국민의당이 국민의당, 바른미래당, 민주평화당, 그리고 대안신당이 돌고 돌아 이제는 또다시 국민의당과 민주통합당으로 자신들의 정치적 이해타산을 위해 호남을 볼모로 분당과 합당에만 몰두하고 있다고 비난했다. 

 

어제는 안철수씨가 호남을 들먹이며 (가칭)국민의당 광주시당을 창당하더니, 오늘은 호남의 민주주의 정신을 왜곡한 낡은 정치인들이 호남 기반 운운하며 ‘창당’ 놀음을 하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 어떻게든 개인의 정치적 기득권을 연장하려 이당저당 기웃거리는 정치인들의 몸부림이 안타깝기 그지없지만 그들을 진정 용서할 수 없는 것은 마치 자신들이 호남을 대표하고 있는 것처럼 행세하며 호남의 정치적 자손심을 훼손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정의당은 호남이 동학혁명에서 광주학생운동을 거쳐 광주민중항쟁까지 외세와 독재로부터 나라와 민주주의를 지키기 위해 가장 치열하게 싸웠던 곳이며 87년 6월 항쟁과 박근혜 탄핵 촛불 등, 언제나 대한민국의 민주주의와 개혁을 이끌어 온 곳이 민주화의 성지라고 밝혔다.

 

그러나 낡은 정치인들이 호남을 들먹이며 새로운 정치를 이야기하고 있으며 이미 호남민들의 “호남팔이 그만하라” “지긋지긋하다”는 민심이 지배적이다고 강조했다.

 

특히 촛불이 원하고 온 국민이 염원한 정치개혁, 검찰개혁, 민생개혁, 그리고 노동존중과 소득주도성장은 늘상 국회를 거치면서 왜곡되거나 좌초 되었고 그 중심에는 미래통합당으로 이름을 바꾼 자유한국당의 정치 유린 행위가 원인이라고 강조했다.

 

정의당은 마지막으로 호남이 진정으로 원하는 개혁, 대한민국의 미래를 만들어 가겠다며, 호남이 진정으로 원하는 가치를 대변하고, 중단 없이 개혁을 선도해 나갈 수 있도록 지지해 달라고 호소했다. *목포뉴스/신안신문/폭로닷컴/NTV

 

/목포뉴스 http://www.mokpo.best/
/신안신문 http://sanews.co.kr/
/폭로닷컴 http://www.pokronews.com
/NTV  http://www.ntv.center/
 
/신안신문 블러그 http://blog.daum.net/sanews
/폭로닷컴 블러그 http://blog.naver.com/faith21k
/전국맛집 블러그 http://blog.naver.com/true21k
 

*신안신문(주간)은 한국언론인총연대 소속으로 계열언론사는 목포뉴스, 인터넷신안신문, 신안신문(주간), 폭로닷컴을 비롯 자매 언론사인 NTV 등  5개사 입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네이버네이버
기사입력: 2020/02/18 [11:26]  최종편집: ⓒ 신안신문
 
※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의 글을 게시하고자 할 경우에는 실명인증 후 등록하셔야 합니다.
실명확인 된 게시물은 실명인증확인 여부가 표시되며, 실명확인 되지 않은 정당·후보자에 대한 지지 또는 반대 게시물은 선관위의 요청 또는 관리자의 판단에 의해 임의로 삭제될 수 있습니다.
※ 본 실명확인 서비스는 선거운동기간(2020.04.02~2020.04.14) 동안에만 제공됩니다.
※ 일반 의견은 실명인증을 하지 않아도 됩니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제목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총선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위로
최근 인기기사
공지사항
농수축협산림조합장 선거에 따른 후보자 프로필 및 공약 등 이메일 접수
신안군 타르제거 자원봉사 호소
신안신문 창간 기념식(4월 27일)
읍면별 리포터 모집/ 수습.경력기자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