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회/지방자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도의회, 전두환 정권 일방 지정 흑산도 다도해상국립공원 해제하라!
전남도의회, 정광호의원 발의 ‘흑산공항 건설을 위한 국립공원 해제 촉구 결의안’ 채택
박춘배.김정혁기자

 

 

전남도의회, 흑산공항 건설을 위한 국립공원 해제 촉구 결의안’채택

 

 

▲ 정광호 의원(안전건설소방위원회, 더불어민주당 신안2)     © 신안신문/폭로닷컴 편집국



 

전남도의회는 지난 18일 제325회 정례회 본회의에서 정광호 의원(더불어민주당, 신안2)이 대표 발의한 ‘ 흑산공항 건설을 위한 국립공원 해제 촉구 결의안’을 채택했다.

 

전남도의회에 따르면 결의안에는 흑산도가  지난  1981년 전두환 정권시 주민 의견수렴 없이 일방적으로 다도해해상국립공원으로 지정된 점을 들어 국립공원 해제와 흑산공항 건설 이행을 촉구하는 내용이 담겨 있다.

 

흑산공항은 2021년 개항을 목표로 신안군 흑산면 예리에 사업비 1,835억 원을 투입해 활주로 1200m(너비 30m)에 50인승 이하의 소형항공기 이착륙이 가능한 규모로 건설할 계획이었다.

 

하지만 환경부 국립공원위원회가 2016년 11월 다도해해상국립공원계획 변경 안 심의에서 철새보호대책 보완을 요구하며 보류 결정을 내린 후 지난 7월 심의에서도 결론을 내지 못하는 등 연내 착공이 불투명한 상황이다.

 

정광호 의원은“흑산도는 국토 최서남단 국경의 섬임에도 불구하고 합당한 대접을 받지 못해 주민들의 고통이 외면당하고 있는 실정이다”며, “해양주권 강화와 주민 생존권 보장을 위해 흑산도를 국립공원에서 즉시 해제하고 흑산공항 건설을 이행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한편, 흑산공항 예정부지는 국립공원 전체면적의 0.0003%, 흑산도 면적의 2.7%를 차지하고 있으나  쓰레기 소각장, 분뇨처리장 등이 위치해 사실상 국립공원으로서의 기능을 이미 상실한 지역으로 알려졌으며, 환경부 국립공원위원회는  흑산공항 건설 사업을 재심의 할 예정이다.

 

   /신안신문 http://sanews.co.kr/
/신안신문 블러그 http://blog.daum.net/sanews

 

/폭로닷컴 http://www.pokronews.com
/폭로닷컴 블러그 http://blog.naver.com/faith21k
/전국맛집 블러그 http://blog.naver.com/true21k

*신안신문(주간)은 한국언론인총연대 소속으로 계열언론사는 인터넷신안신문, 신안신문(주간), 폭로닷컴 등 3사입니다.


 
트위터 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네이버네이버
기사입력: 2018/09/27 [12:15]  최종편집: ⓒ 신안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남도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위로
최근 인기기사
공지사항
농수축협산림조합장 선거에 따른 후보자 프로필 및 공약 등 이메일 접수
신안군 타르제거 자원봉사 호소
신안신문 창간 기념식(4월 27일)
읍면별 리포터 모집/ 수습.경력기자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