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선/대선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준영 후보 부인 금품살포는 유권자 우롱 행태"
(단독) 더민주, 혼탁선거 중단 촉구 성명 발표...유권자 현혹하는 비방.흑색선전 중단 요구
신안신문 편집국

 

▲ 광주지방검찰청 목포지청     ©신안신문 편집국
(단독)영암․무안․신안 선거구 국민의당 박준영 후보 측의 더불어민주당(이하 더민주) 서삼석 후보에 대한 비방과 불법선거운동 행위가 위험수위를 넘었다는 지적이다.

특히 더민주당은  12일  성명을 내고 "불법 비방 및 흑색선전 문자 발송 파문에 이어 이번에는 국민의당 박준영 후보측 배우자가 금품을 살포했다는 배우자 수행원의 증언이 나왔으며, 녹취파일이 수사기관에 접수된 사실을 더불어민주당측은 주시하고 있다"고 밝혔다.

본지가 11일 단독보도한  박준영후보의 부인이 금품을 살포한 혐의가 있다는 보도(http://www.sanews.co.kr/sub_read.html?uid=5953&section=section21&section2=)와 관련 더불어민주당 전남도당은 12일 성명에서  "이 같은 행위는 유권자들의 의식수준을 우습게 알고 민주주의를 우롱하는 행태로서 분노를 금치 않을 수 없다"고 개탄했다.

국민의당 박준영후보 부인의 수행기사인 L모씨  폭로로 촉발된  이번 박후보 부인의 금품살포 의혹과 관련  사법기관에서 본격적인 수사에 착수한 것으로 알려져 파장이 클 전망이다.

본지가 단독 확보한 녹취록에는 박준영후보 부인 수행기사인 L모씨는 " (지난 2014년 지방선거) 영암군수 선거때부터 최모 실장을 모셨다.   최실장 때문에 이번 선거에서 박후보 부인을 수행했는데 솔직히 빈정 상한 것이 있다.  사모가 돈질하고 밥값내고 계산한 것 있다" 면서 " 내가 직접 돈을 전달한 적도 있다. 지금 선거 상황이 박빙이다. 양측이 서로 다 이긴다고 생각하고 있다. 나도 쉽게 생각한 것은 아니다. 판단해서 알아서 하십시오"라고  발언하는 내용이 담겨 있다.

즉 박준영후보 부인이  유권자 등  불특정인들에게 음식 등을 제공하고 금품을 살포한데 이어 수행기사인 L모씨에게도  돈 전달 심부름을 시켰다는 증언이 나온 것이어서  사법기관의 수사에  관심이 쏠리고 있다.

민주주의와 공명선거를 근본적으로 부정하는 혼탁선거 행태가 선거 운동 마지막 날까지 계속되고 있어 비난을 사고 있다.

이에 더민주 전남도당 선거대책위원회는 "박 후보측의 불법선거운동 사례 및 이에 가담해 서 후보를 근거 없이 음해한 세력에 대해 끝까지 추적해 고발 등 엄중한 사법적 조치를 취할 것이다" 면서 "수사기관의 수사가 진행되고 있는 불법선거운동의 배후세력은 명명백백히 밝혀질 것이며, 이에 가담한 사람은 상응하는 법적책임을 져야할 것이다"고 밝혔다.

또한  성명은 "일부 단체장과 지방의원들이 정치적 이해득실에 의해 몸담고 있던 정당을 하루 아침에 버린데 대해 현명하신 유권자와 도민들의 판단이 이어질 것이다" 면서 "불법을 조장하고 선거분위기를 혼탁으로 내몬 몰염치한 행위들은 유권자의 준엄한 심판을 면치 못할 것이다"고 강조했다.

한편 영암․무안․신안의 더민주 서삼석 후보에 대한 비방도 위험수위를 넘고 있다.

광주지방검찰청 목포지청은 지난 8일 무안읍 소재 모 포럼 사무실에 대해 압수수색을 실시하고, 대표자 K모씨를 참고인으로 불러 조사했다. 또한 모 지역신문사 Y 모기자의 사무실도 압수수색한 것으로 알려졌다. 

그런데 한국농어촌경제신문 무안 주재기자 서모씨는 이를 기사화하는 과정에서 마치 서 후보가 관련이 있는 것으로 보도한 후 이 기사를 집단전송, 서 후보의 명예에 심대한 타격을 입혔다는 것이다.

이에 더민주 전남도당 신정훈 선대위원장은 10일 성명을 통해 "선거철마다 벌어지는 고질병으로 지지 후보가 패색이 짙어지자 당선이 유력시되는 후보자를 낙선시키기 위한 치고 빠지기식 치졸한 공작을 하고 있다. 사법당국은 범죄에 가담한 관련자들을 이들을 조속히 검거하여 엄벌에 처해 줄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전남 영암·무안·신안 선거구에는 새누리당 주영순(70), 더불어민주당 서삼석(56), 국민의당 박준영(69), 정의당 장문규(48), 민중연합당 박광순(38) 후보가  출마했다.
/신안신문(http://sanews.co.kr)
*계열사:폭로닷컴http://www.pokronews.com/
 

 
트위터 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네이버네이버
기사입력: 2016/04/12 [17:23]  최종편집: ⓒ 신안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최근 인기기사
공지사항
농수축협산림조합장 선거에 따른 후보자 프로필 및 공약 등 이메일 접수
신안군 타르제거 자원봉사 호소
신안신문 창간 기념식(4월 27일)
읍면별 리포터 모집/ 수습.경력기자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