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신안 홍도·증도, 가보고 싶은 최고 관광명소"
한국관광 100선 웹사이트 순위 투표에서 나란히 1, 2위 차지
정경희.김덕수기자
 
 
신안군은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관광공사가 주관한 한국인이 꼭 가봐야 할 국내 관광지 100선에서 신안 홍도와 증도가 나란히 1등과 2등을 차지했다고 밝혔다.
 
이번한국인이 꼭 가봐야 할 국내관광지 100선은 지난 11월 12일부터 12월 16일까지 35일간 한국관광100선 웹사이트(www.mustgo100.or.kr)에서 1등부터 100등까지 순위선정 투표와 이벤트 행사를 실시하였는데 신안 홍도·증도가 1, 2위를 거머쥐게 된 것이다.
 
▲ 홍도 슬픈여 전경     ©인터넷신안신문
순위투표는 실시간으로 점수를 집계해 순위를 공개했으며 순위 왜곡을 방지하기 위해 아이디별로 중복투표는 가능하지만 같은 아이디로는 24시간 안에 1회만 투표가 가능하도록 했다.
 
신안군 홍도와 증도가 11월 17일부터 12월 16일까지 29일간 연속 1, 2위를 유지, 최종 선정된 이번 투표는네티즌이 매긴 점수에 따라 시시각각 순위가 변해 전국의 이름난 관광지들이 엎치락뒤치락하는 순위경쟁을 펼쳐 색다른 즐거움을 선사했다는 평이다.
 
1위를 차지한 홍도는 해마다 관광객 수십만 명이 몰려드는 아름다운 섬으로, 해 질 녘에 섬 전체가 붉게 보인다 하여 ‘홍도’라고 불리는데, 이는 홍갈색을 띤 규암질의 바위섬이기 때문이다. 
 
▲ 홍도 야경     ©인터넷신안신문
누에 모양을 한 홍도는 크고 작은 무인도와 깎아지른 듯한 절벽이 오랜 세월 풍파로 형언할 수 없는 절경을 이룬다. 남문바위, 석화굴, 만물상, 슬픈여, 일곱남매바위, 수중자연부부탑 등 갖가지 전설이 어린 바위들은 마치 정성스럽게 분재를 해놓은 듯 신비롭다.
 
여름철 섬을 노랗게 수놓는 원추리 꽃과 이른 봄의 동백꽃 또한 홍도에서 볼 수 있는 장관이다. 해 질 무렵에는 일몰전망대, 동백군락지, 깃대봉 정상에서 낙조를 감상할 수 있다. 진홍빛 바다에 붉은 해가 잠기는 순간, 점점이 떠 있는 바위섬과 어우러져 아름다움의 극치를 이룬다.
 
2위를 차지한 아시아 최초의 슬로시티 증도는 여유로운 휴식을 취하고 싶은 이들에게 안성맞춤이다. 1999년 ‘느리게 살자’라는 구호 아래 시작된 슬로시티국제연맹에서 2007년 슬로시티로 인증을 받았다. 
 
▲ 증도 우전해수욕장     ©신안신문
지난 2010년 개통된 증도대교를 타고 달리면 좌우로 펼쳐지는 해안 풍경에 감탄사가 절로 나온다. 증도에는 한반도 모양 천년 해송숲, 모실길, 갯벌과 염전 등 때 묻지 않은 자연경관과 소금박물관, 신안해저유물발굴기념비 등 다채로운 볼거리가 가득하다.
 
그 중 우전해수욕장은 이국적인 풍경으로 유명하다. 깨끗한 백사장은 폭 100m, 길이 4km에 이르는데 야자나무와 짚으로 만든 파라솔, 벤치가 있고, 썰물 때는 갯벌 체험도 가능하다. 또 우리나라 단일 염전 최대의 소금 생산지인 태평염전에서는 이색적인 염전의 풍경이 운치 있다.
 
한편 문경새재가 3위에 서울타워가 4위, 청송 주왕산이 5위에 선정됐다.
 
박우량 신안군수는 홍도와 증도에 보내준 국민들의 사랑과 관심에 깊은 감사를 드리며, 이번 선정결과에 걸맞는 관광인프라 조성과 의식개혁으로 국민들의 성원에 보답하겠다고 밝혔다.
 
신안군은 그 외에도 지난 7월 미국의 유명 뉴스체널인 CNN의 여행전문 섹션인 CNN GO에서 선정한 대한민국 33곳에 신의도, 홍도, 우이도, 가거도, 흑산도, 임자도등 최다 선정된 바 있다.
 /인터넷신안신문(http://sanews.co.kr)

*신안신문사-목포시민신문 계열 자회사


폭로닷컴http://www.pokronews.com/ , 폭로닷컴 광주전남 http://pokro.kr/ , 신안신문(주간), 목포시민신문http://www.mokposm.co.kr/, 인터넷신안신문(http://sanews.co.kr), 해남방송http://hbcnews.kr/ ,
장애인복지신문.
*제휴협력사- 진실의길 http://poweroftruth.net/, 연합신보 http://www.people21.co.kr/




 
트위터 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네이버네이버
기사입력: 2012/12/31 [10:38]  최종편집: ⓒ 신안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위로
최근 인기기사
공지사항
농수축협산림조합장 선거에 따른 후보자 프로필 및 공약 등 이메일 접수
신안군 타르제거 자원봉사 호소
신안신문 창간 기념식(4월 27일)
읍면별 리포터 모집/ 수습.경력기자 모집