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일/반민족행위/역사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전남도의회, “윤석열 정부의 굴욕적인 강제징용 피해 배상안 철회 촉구” 결의
-최정훈 전라남도의회 의원 대표 발의, 전범국의 법적 책임에 면죄부 주는 반민족 매국 행위와 다를 바 없는 굴욕적 결정 -자국민 보호라는 가장 기본적인 국가의 역할마저 방기한 채 최악의 굴종 외교 지적
김형근편집위원

 

 

전남도의회, “윤석열 정부의 굴욕적인 강제징용 피해 배상안 철회 촉구” 결의

 

 

 -최정훈 전라남도의회 의원 대표 발의, 전범국의 법적 책임에 면죄부 주는 반민족 매국 행위와 다를 바 없는 굴욕적 결정

-자국민 보호라는 가장 기본적인 국가의 역할마저 방기한 채 최악의 굴종 외교 지적

 

 

▲ 최정훈 전남도의원(목포4)  © 신안신문/목포뉴스 편집국

 


전라남도의회가  16일 윤석열 정부의 굴욕적인 강제징용 피해 배상안 철회 촉구 결의안을 제369회 임시회 2차 본회의에서 채택했다. 

 

결의안을 대표발의한 경제관광문화위원회 최정훈 의원(더불어민주당, 목포4)은 “지난 3월 6일 윤석열 정부의 ‘제3자 변제’는 국제 인권법의 대원칙 피해자 중심주의와 충돌하며 전범기업의 배상책임을 인정한 2018년 대법원 판결을 외면하는 반헌법적이다”고 성토했다. 

 

이어, “향후 일제의 식민지배가 합법이라고 우기는 일본 정부에 힘을 실어줄 외교·행정행위로 해석될 위험이 있으며 전범국의 법적 책임에 면죄부를 주는 반민족 매국 행위와 다를 바 없는 굴욕적 결정이다”고 말했다.

 

특히, “일본 정부와 전범기업에 직접 사과와 배상 책임을 촉구해도 모자랄 판에, 윤석열 정부는 자국민 보호라는 가장 기본적인 국가의 역할마저 방기한 채 최악의 굴종 외교를 펼치고 있다”고 지적했다.

 

 또, “윤석열 정부의 반역사적, 반인권적, 반헌법적인 강제동원 피해 배상 해법 일방 선언에 엄중하게 대응할 것이다”며 “굴욕적인 강제징용 피해자 배상 해법을 즉각 철회와 일본 피고 기업들의 배상 참여와 강제 동원 피해자들에 대한 일본 정부의 직접 사과할 것”을 강력히 촉구했다.

 

한편 전라남도의회가 채택한 본 결의안은 청와대와 외교부, 법무부, 여성가족부는 물론 각 정당에 송부될 예정이다. 

 


[공지]

-최고 2만부를 발행하는 주간 신안신문(목포뉴스)은 목포시를 비롯 무안군신안군영암군 등지에 배포된다.(구독료: 연12만원/신한은행 100-032-629916 신안신문/대표전화 061-277-4777/010-7557-8549)

 

-주요 배포처는 전남도청서해지방해양경찰청, 목포경찰서, 목포해양경찰서시군청사법원검찰, 읍면동사무소 등 공공 기관과 농수축협터미널병원, 은행 등 다중 이용 시설과 개인, 단체 등이다.

 

 


  *목포뉴스 4개 언론 계열사:신안신문/목포뉴스/인터넷신안신문/폭로닷컴

/신안신문 http://sanews.co.kr/

/목포뉴스  http://www.mokpo.best/

/폭로닷컴  http://www.pokronews.com

 

/폭로닷컴 블러그  http://blog.naver.com/faith21k 

/전국맛집 여행 우수업체 블러그  http://blog.naver.com/true21k 

   


 
트위터 페이스북 Share on Google+구글+ 카카오톡카카오톡 카카오스토리카카오스토리 밴드밴드 네이버네이버
기사입력: 2023/03/18 [10:39]  최종편집: ⓒ 신안신문(목포뉴스)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전남도의회 관련기사목록
더보기
위로
최근 인기기사
공지사항
농수축협산림조합장 선거에 따른 후보자 프로필 및 공약 등 이메일 접수
신안군 타르제거 자원봉사 호소
신안신문 창간 기념식(4월 27일)
읍면별 리포터 모집/ 수습.경력기자 모집